• 맑음동두천 20.8℃
  • 구름조금강릉 21.8℃
  • 박무서울 22.3℃
  • 박무대전 22.3℃
  • 박무대구 21.8℃
  • 박무울산 20.9℃
  • 박무광주 22.1℃
  • 박무부산 20.9℃
  • 맑음고창 22.5℃
  • 박무제주 22.4℃
  • 맑음강화 19.7℃
  • 맑음보은 20.1℃
  • 맑음금산 21.1℃
  • 맑음강진군 22.2℃
  • 맑음경주시 21.8℃
  • 맑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Read

군포 확진자 제주여행 접촉자 159명 자가격리 완료

5월 25일부터 27일까지 제주 여행한 안양시・군포시 25명 중 6명 코로나19 확진

[제주N뉴스 = 황리현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 군포시 목회자 일행이 제주여행 중 접촉했던 159명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를 취하고, 방문지 16곳에 대한 방역소독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군포시 목회자 모임 25명은 지난 5월25일~27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여행을 위해 제주도에 입도했다. 지난 30일 이들 중 첫 확진자가 확인됐고, 총 6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 6명 중 한명이 여행 마지막 날인 27일부터 증상이 발현했다고 진술함에 따라 제주도에서의 감염이 의심됐다.

 

하지만 제주도에서의 감염 가능성보다는 경기도 지역사회에서의 감염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제주도 감염병관리지원단 관계자는 “여행 기간 동안 3대의 차량으로 나눠 이동했는데 같은 차량에 탑승했던 사람들 사이에서만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는 점을 고려할 때 제주에 감염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보인다”면서 “27일 증상을 보였다고 진술한 A씨의 가족 중 3명은 제주 여행에 동행하지 않고 경기도에서 추가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A씨의 경우 증상발생일 기준으로 제주 입도일인 25일 이전에 감염됐을 가능성에 무게를 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