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3.3℃
  • 맑음강릉 23.8℃
  • 맑음서울 24.6℃
  • 맑음대전 24.5℃
  • 연무대구 24.0℃
  • 맑음울산 22.8℃
  • 맑음광주 24.4℃
  • 맑음부산 22.8℃
  • 맑음고창 25.0℃
  • 구름많음제주 24.7℃
  • 맑음강화 23.8℃
  • 맑음보은 23.4℃
  • 맑음금산 23.2℃
  • 맑음강진군 24.5℃
  • 맑음경주시 24.7℃
  • 구름조금거제 25.6℃
기상청 제공

제주리뷰

[제주미식회] 제주3대 돼지국숫집 '자매국수'

[제주N뉴스 = 황리현 기자] 여행에서 즐거움이라고 치면 단연 먹는 즐거움일 것이다. 식도락은 여행의 또 다른 묘미다. 이색 먹거리가 가득한 제주도는 식도락 여행지로 꼽힌다. 하지만 범람하는 블로그 마케팅 속에 솔직한 음식점 정보를 찾기란 쉽지 않다. 블로그를 믿고 찾아갔던 음식점에서 ‘아차’했던 순간이 한두번은 아닐 것이다. 평범한 입맛의 제주N 기자들이 블로그 맛집을 찾아 직접 맛본 솔직담백한 맛집리뷰를 담아보겠다.[편집자주]

 

 

제주도 도착 즉시 찾아간다는 맛집. 공항 근처 일도동에 위치한 '자매국수'다. 자매국수는 돼지사골로 우린 국물이 진한 것이 특징으로 제주 3대 국수로 꼽힌다. 비빔국수를 주문해도 돼지고기 수육이 얹혀져 나온다.

 

고기국수는 제주의 삶과 문화를 고스란히 담아낸 음식으로 흑돼지를 고아낸 깊은 맛의 육수에 수육을 올려 만든다. 돼지를 잡은 후 남은 뼈와 살코기들을 큰 솥에 남은 재료들과 함께 넣고 푹 고아낸 뒤 면을 삶아 곁들여 먹은 것에서부터 시작됐다. 예부터 잔칫날 손님들을 대접할 때 뿐만 아니라 간편하게 든든한 식사를 해결할 수 있어 관광객들 사이에서도 인기음식이다.

 

◇어디야?

자매국수는 제주본점, 서귀포점, 노형점 3곳을 운영 중이다. 공항에서 가장 가까운 곳은 본점이다. 본점(제주 제주시 삼성로 67)은 고기국수 가게들이 모여 있기로 유명한 신산공원 인근에 위치해 있다. 공항에서 차로 10~15분 거리에 위치해 있어 여행 첫날이나 마지막날 들러 식사하기 좋다. 하지만 대기 줄이 항상 있어 시간을 감안하고 일정을 짜야 한다.

 

공항 근처는 항상 주차난에 시달리는데 가게 옆에 무료주차장이 마련돼 있어 주차는 편리하다. 영업시간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이며 브레이크타임은 오후 4시부터 5시까지이다. 연중무휴.

 

 

◇뭘 파는데?

 

자매국수는 향토음식인 고기국수를 비롯해 비빔국수, 멸.고기국수, 돔베고기, 아강발, 물만두 등을 판매한다. 제주산 1등급 돼지고기를 사용한다.

 

맛집답게 기다리는 사람들이 많았다. 최근 자매국수에 도입된 줄서기 시스템. 무작정 기다리지 않아도 돼 편했다. 핸드폰 번호를 남기고 등록을 하면 간단히 줄서기가 완료된다. 카톡으로 내 대기 순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대기 순서가 3번째 일 때 가게 앞에서 대기하면 된다. 입장 번호 호명 시 가게 앞에 없으면 줄서기가 취소되니 대기 순서를 잘 체크해야 한다.

 

 

한 20분쯤 대기 시간 후 순서가 됐다. 매장 안에는 이미 사람들로 꽉 찼차 있었다. 대부분 고기국수와 비빔국수를 주문해 먹고 있어 고기국수와 비빔국수, 물만두를 주문했다.

 

기다리는 동안 기본 반찬으로 배추김치, 깍두기, 양파간장절임이 나왔다. 테이블 한편에는 고춧가루와 김가루가 준비돼 있으니 취향대로 알맞게 넣어서 먹으면 된다.

 

 

드디어 주문한 음식이 나왔다. 국수라 그리 오래 걸리지는 않았다. 진한 국물에 노란 국수 면발, 그 위로 윤기가 좔좔 흐르는 고기가 5~6점 올려져 나왔다. 매콤 달콤 빨간 비빔국수 위에도 고기가 올려져 나온다.

 

 

고기국수는 자칫 잘못 먹으면 고기는 비리고 면은 딱딱, 국물은 느끼할 수 있는데 이 집이 왜 맛집인지 알 수 있었다. 고기는 부드러우면서도 비린 맛은 전혀 없었다. 국물 역시 느끼하지 않고 진하고 깊은 맛. 면발은 쫄깃 쫄깃했다. 중간쯤 김가루도 팍팍 뿌려주고~

 

비빔국수는 함께 들어 있는 콩나물의 아삭한 식감도 한 몫한다. 여기에 부드러운 고기를 한입 올려 입안 가득 먹으면 매콤한 맛은 중화시켜주면서 부드러운 고기 맛의 조합이 꿀맛이다. 

 

 

자매국수 메뉴판

고기국수 8000원, 비빔국수 8000원, 멸,고기국수 8000원, 돔베고기400 3만원, 아강발(미니족발) 2만원, 물만두 1만2000원

 

 

◇분위기는 어때?

일반적인 식당의 내부 모습이다. 테이블로만 구성된 내부는 넓은 편이다. 테이블 간 간격이 좁은 편이라 유아가 있는 가족단위는 불편할 수 있다. 

 

테이블이나 수저, 저분 등의 상태도 깨끗하다. 전체적으로 깔끔하다.

 

 

◇ 또 갈래?
뭐가 좋았어?
진한 국물 맛이 일품이다. 개인적으로 비빔국수를 더 선호하는데 고기와 같이 먹으면 꿀맛. 계속 손이 간다.

 

as0OOO : "고기 진짜 부드럽고 면빨도 쫄깃한게 일반국수랑은 다르다. 더 깊은 맛이 난다."
wmrOOO : "비빔면과 고기의 조합은 언제나 옳다. 맛있는 쫄면과 고기를 먹는 맛"

 

 

아쉬웠다면?
국수의 장점은 후루룩~ 빠르게 먹을 수 있다는 것인데 대기 시간이 상당하다. 

 

hrpOOO : "너무 유명한 만큼 생각했던 것 보다는 무난하기도 한 맛. 좀 아쉬웠던건 아무리 바빠도 친절함 서비스는 많이 아쉬웠다."

cocOOO : "일반적으로 1시간 전후로 웨이팅이 있다. 밥시간 전이나 후를 공략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