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8℃
  • 맑음강릉 15.2℃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1.5℃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7.7℃
  • 맑음광주 11.8℃
  • 맑음부산 19.4℃
  • 맑음고창 11.6℃
  • 맑음제주 20.1℃
  • 맑음강화 14.3℃
  • 맑음보은 9.9℃
  • 맑음금산 10.2℃
  • 맑음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15.4℃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뉴스

제주관광시장 활력소 中인센티브 관광 재시동

익성한삼 코스메틱 1500명 6월 방문 등 6건 유치

 

[제주N뉴스 = 황리현 기자] 중국 인센티브 관광시장이 물꼬를 트고 제주 관광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다음달 9일부터 13일까지 4박5일간 중국 익성한삼 코스메틱 직원 1500여명이 제주에서 인센티브 관광 및 회의를 갖는다고 2일 밝혔다.

 

제주의 중국 인센티브 관광시장은 지난 2016년 20건에 달했지만, 2017년 사드사태가 촉발되며 2건으로 격감했다. 2018년에도 5건으로 유치실적이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올해는 현재까지 6건을 유치했다.

 

제주도와 제주컨벤션뷰로는 중국 인센티브 관광 활성화를 위해 그동안 중국지역 마이스(MICE) 전문 박람회시 제주 독립부스 운영, 중화권 마이스 로드쇼 참가 등 중국시장을 지속적으로 관리·공략해 왔다.

 

양기철 제주도 관광국장은 “중국의 인센티브 관광시장은 사드사태로 침체됐었지만 지속적으로 관리해왔던 노력이 결실을 거두고 있다”면서 “제주가 예전과 같이 중국기업들이 즐겨찾는 마이스 목적지가 되기 위해 더욱 공격적인 시책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